체온 측정 하려던 소방관 발로 가격한 20대, 징역형 집행유예

일반 / 김동주 기자 / 2021-10-28 07:37:25
▲ 출동한 소방대원의 가슴을 발로 찬 20대 남성에게 징역형의 집행유예가 선고됐다. (사진= DB)

 

[메디컬투데이=김동주 기자] 출동한 소방대원의 가슴을 발로 찬 20대 남성에게 징역형의 집행유예가 선고됐다.

대구지법 제4형사단독은 소방기본법위반 등 혐의로 기소된 A씨(27)에게 징역 6개월에 집행유예 1년을 선고했다. 또한 사회봉사 80시간을 함께 명령했다.

A씨는 지난 3월 경산의 한 주유소 사무실에서 '손 부상 환자가 있다'는 119 신고를 출동한 소방대원이 A씨의 부상 상태를 확인하기 위해 '체온을 재보겠다'고 말하는 순간 소방대원의 오른쪽 가슴 부위를 발로 가격했다.

이로 인해 소방대원은 2주간의 치료가 필요한 상해를 입었다.

재판부는 "신고를 받고 구호가기 위해 출동한 소방관에게 뚜렷한 이유 없이 폭력을 행사했고, 상해를 가했다"고 지적했다.

이어 "범죄 사실을 인정하며 재범하지 않을 것을 다짐하고 반성하는 태도를 보이고 있는 점, 피고인이 소방관에게 사과했고, 피해 소방관은 이를 받아들여 처벌을 원하지 않은 점 등을 종합했다"고 양형 이유를 설명했다.

 

메디컬투데이 김동주 기자(ed30109@mdtoday.co.kr)

[ⓒ 메디컬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결혼 빙자해 42억 뜯어낸 남성2021.12.02
병원 응급실서 절도 행각 벌인 40대 남성 '검거'2021.12.02
‘코호트 격리’로 숨진 요양병원 입소자 유족, 국가 상대 손배소 제기2021.12.02
삼성디스플레이 노동자, '산재 인정' 기다리다 사망…"지연 대책 필요"2021.12.01
가짜 비아그라를 정품으로 속여 584만정 유통‥2명 구속2021.12.01
뉴스댓글 >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