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더나, 손지영 한국법인 대표이사 사장 선임

제약 / 김동주 기자 / 2021-12-02 10:54:44
▲ 손지영 한국법인 대표이사 사장 (사진=모더나 제공)

 

[메디컬투데이=김동주 기자] 모더나가 손지영씨를 한국법인 대표로 선임했다고 2일 발표했다.

손 대표는 모더나의 한국내 사업을 주도하며, 한국에서 다양한 업무를 수행할 임원진과 팀을 구성할 예정이다. 새로운 임직원의 채용절차는 이미 진행중이며, 사무실은 서울에 둘 예정이다.

모더나 백신 담당 부사장인 패트릭 베르그스테드(Patrick Bergstedt)는 “우리는 손 대표가 한국 법인을 이끌게 된 것을 기쁘게 생각한다. 손 대표는 한국 및 글로벌 시장에서 혁신적이고 전략적인 리더로 평가받고 있으며, 한국에서 모더나 입지 강화를 위해 함께 일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손 대표는 글로벌제약회사에서 20년 이상 근무한 경험이 있으며, 직전까지 씨에스엘베링(CSL Behring) 코리아 대표이사 사장으로서 한국법인 설립과 신제품 출시를 지휘했다. 그는 한국화이자(주)에서 제약경력을 시작하여, 한국로슈 및 로슈 본사에서 업무 영역을 넓혀가며 경력을 쌓았다. 

 

한국화이자에서는 다양한 마케팅과 전략 팀을 리드하고 초대 스페셜티 사업 부서(Business Unit) 총괄 디렉터를 맡았고, 한국로슈의 항암제 부서장으로서 항암제 비즈니스의 높은 성장과 직원 계발을 이끌었다. 

 

손 신임 대표는 “모더나가 놀라운 성장을 일궈내고 있는 시기에 회사에 합류하게 돼 기쁘다”며 “한국은 모더나에게 매우 중요한 시장이고, 모더나는 이미 다양한 전략적 관계를 구축하였고 상당한 수준의 투자를 진행하고 있다. 모더나가 mRNA 과학 기술을 한국에 도입함에 있어 주요 관계를 구축하고 이해관계자들의 신뢰도를 높이며, 모더나의 우수한 백신과 향후 치료제들을 통해 한국민의 건강과 치료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메디컬투데이 김동주 기자(ed30109@mdtoday.co.kr)

[ⓒ 메디컬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케이메디허브 신약개발지원센터, 경북대 BK21 교육연구단과 업무협약
서지넥스, 이화여대와 mRNA탑재 나노제형 생산기술 협약
한독, 차세대 항암 치료제 美 FDA 임상 2상 승인
보령제약, ‘뿌리는 탈모약’ 국내 도입…내년 상반기 출시 목표
코로나19 치료제 '렘데시비르', 12세 이상 경증·중등증 환자도 투약 가능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