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루다, 1분기 매출 97억 '사상 최대'…전년比 50%↑

의료기 / 남연희 기자 / 2022-05-17 09:12:29
▲ 이루다 CI(사진=이루다 제공)

 

[메디컬투데이=남연희 기자] 미용의료기기 전문 기업 이루다가 올 1분기 역대 최대 매출을 기록했다.

이루다는 1분기 매출액 97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50% 증가했다고 16일 공시를 통해 밝혔다. 이는 1분기 사상 최대이다.

리오프닝 관련 미용의료기기 시장 호황으로 수주량이 증가해 고성장세를 보였다. 영업이익은 8억원으로 신규 투자, 마케팅 이슈 등으로 소폭 감소했다.

이루다는 5년간의 연구개발 투자로 신기술이 적용된 차세대 레이저 치료기의 식약처 허가를 지난 4월 획득한 바 있다. 해당 치료기는 하반기 출시 예정으로 품목허가획득 이전부터 본격적인 마케팅 및 브랜딩 작업을 준비해 왔다. 보다 정밀하고 안전적인 시술이 가능하다.

이루다 관계자는 "세계적으로 엔데믹 추세에 있는 만큼 수출은 물론 내수 판매까지 증가해 1분기 역대 최대 매출을 달성했다"며 "실외 노마스크 시행에 따른 미용 시술 증가로 국내외 큰 폭의 실적 향상이 기대된다”고 말했다.

 

메디컬투데이 남연희 기자(ralph0407@mdtoday.co.kr)

[ⓒ 메디컬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존슨앤드존슨 서지컬 비젼 관계자들, 밝은성모안과 방문
비티소프트, 고혈압 AI 디지털 치료제 론칭 앞두고 투자 라운드 돌입
제이비피코리아, 영국 FACE Conference 2022 참가
엠마101, ‘2022 한국소비자만족지수 1위’ 의료기기 부문 수상
스카이랩스, ‘카트원 플러스’ 요양급여대상 인정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