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품질 문제' 노바티스 항암제 2종 생산 일시 중단

제약 / 한지혁 기자 / 2022-05-07 19:02:08
▲ 잠재적 품질 문제가 제기된 노바티스 항암제 두 종류의 생산이 일시 중단됐다. (사진=DB)

 

[메디컬투데이=한지혁 기자] 잠재적 품질 문제가 제기된 노바티스 항암제 두 종류의 생산이 일시 중단됐다.

5일(현지시간), 제약회사 노바티스는 이탈리아와 뉴저지에서 생산되고 있는 항암제 ‘루타테라’와 ‘플루빅토’의 제조 공정을 일시적으로 중단한다고 밝혔다.

이번 결정은 해당 약품들의 제조 과정에서 잠재적인 품질 문제가 발견됨에 따른 것으로 알려졌다.

노바티스는 철저한 상황 검토를 통해 문제를 해결한 뒤, 6주 이내에 공급을 일부 재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그들은 유럽과 아시아, 그리고 스페인 일부 지역에서 여전히 루타테라를 구입할 수 있지만, 공급에 약간의 지연이 따를 수 있다고 덧붙였다.

루타테라와 플루빅토는 ‘방사성 리간드 치료제’에 해당하는 약물로, 암세포를 정밀하게 표적화하고 치료하기 위한 목적으로 개발됐다.

 

메디컬투데이 한지혁 기자(hanjh3438@mdtoday.co.kr)

[ⓒ 메디컬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BMS 백혈병치료제 ‘스프라이셀’ 급여기준 확대
삼천당제약 “中‧美 파트너사와 먹는 인슐린 2000억 투자 유치 협의 진행 중”
대웅제약, 만성골수성백혈병 치료제 ‘타시그나’ 특허전 가세
식약처, '코미플루' 어린이집 배부사태에 조사 착수…"고발 등 검토"
'폭언 논란' 윤재승 前 대웅제약 회장, 비상근 자문직으로 복귀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