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일랜드 코로나19 병원감염 사망자 총 856명

지구촌 / 이재혁 기자 / 2022-01-20 10:25:36

[메디컬투데이=이재혁 기자] 아일랜드에서 코로나19 병원감염으로 사망한 환자가 총 856명인 것으로 집계됐다.

아일랜드의 ‘콘나트 텔레그래프’(Connaught Telegraph)는 ‘공개: 마요 병원에서 코로나에 감염된 후 숨진 환자 수’(Revealed: Number of patients who died after acquiring Covid in Mayo hospital)란 제목의 최근 기사에서 아일랜드의 코로나19 병원 감염 실태를 발표했다.

팬데믹이 시작된 후 아일랜드에서는 코로나19 바이러스 병원 감염으로 총 856명이 사망했다. 여기엔 성빈센트 대학병원(77명), 성 제임스 병원(69명), 리머릭 대학병원(64명), 탈라트 병원(60명), 코크 대학병원(60명) 등 아일랜드 내 유명 병원도 포함돼 있다.

병원 감염을 통해 코로나19에 걸린 뒤 5명 이상 숨진 병원은 아일랜드 전국적으로 30곳에 달했다. 사망 환자는 병원 입원 후 7일 이내에 코로나19 증상이 나타난 병원 감염 환자였다.

스테판 멕마혼(Stephen McMahon) 아일랜드 환자 협회 이사는 “병원별로 병원 감염으로 인한 코로나19 사망자 숫자가 크게 다른 이유에 대해 면밀한 조사가 이뤄져야 한다”며 “병원에서 코로나19에 감염된 많은 사람이 사망했다는 것은 충격적이고 참담한 일”이라고 지적했다.

한편 병원 감염은 입원뿐만 아니라 외래진료를 포함해 병원 내에서 의료행위와 관련한 감염을 가리킨다. 고령화와 만성 퇴행성 질환ㆍ면역 저하 환자 등 감염에 취약한 인구의 증가로 병원 감염 발생 건수는 앞으로 증가할 것으로 예측된다.

병원 감염은 입원환자의 5∼10%에서 발생하는 것으로 추정된다. 특히 중환자실을 중심으로 요로감염ㆍ혈류감염ㆍ 폐렴 순으로 발생빈도가 높은 것으로 알려져 있다.

 

메디컬투데이 이재혁 기자(dlwogur93@mdtoday.co.kr)

[ⓒ 메디컬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WHO "원숭이 두창은 공중보건 비상사태 아냐"
기온 상승에 따라 수면 질 낮아질 수 있어
환경오염으로 인한 사망, 매년 전 세계 6명 중 1명꼴
세계 최초 돼지 심장 이식 환자 사망
中 정부 "2021년 대기오염, 전년에 비해 9.1% 감소"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