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임바이오, 희귀암 신약개발 임상1상 추진

바이오 / 김동주 기자 / 2022-01-26 13:55:29
▲ 다임바이오가 희귀암 치료 항암제 신약 후보물질의 임상 1 상 시험을 추진한다 (사진=다임바이오 제공)

 

[메디컬투데이=김동주 기자] 바이오 벤처기업 다임바이오가 희귀암 치료 항암제 신약 후보물질의 임상 1 상 시험을 추진한다. 이를 위해 국제약품과 충남대 김은희 교수팀으로부터 항암제 신약 후보 물질을 도입했다.


후보 물질은 충남대학교 김은희 교수가 한국연구재단의 바이오의료기술개발사업으로 추진해 오던것으로 다임바이오는 해당 항암제 후보물질의 특허권 양수도와 기술이전에 관한 계약을 체결했다.

 

다임바이오 김정민 대표는 "연구개발 인력과 시설, 서비스 등의 인프라를 서로 지원하는 연구개발 공조를 통해 신약개발 기간을 단축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며 "올해 9 월 임상 1 상 시험계획서(IND. Investigatinonal New Drug)를 제출하고 이르면 올해 연말 임상단계에 진입한다는 도전적인 계획을 세우고 있다"고 밝혔다.

다임바이오는 LG, 녹십자, 제일약품 등에서 신약개발을 주도했던 김정민 박사 주도로 2020 년 설립된 바이오 벤처기업이다. 

 

현재 G 단백질 연결 수용체(GPCR. G Protein Coupled Receptor)를 신규타겟으로 하는 치매 치료제, 신약재창출 기법을 활용한 비알콜성 지방간염 (NASH) 치료제 파이프라인을 보유하고 있으며, 이번 기술이전 계약 체결로 난치암 치료제 개발 분야에 있어서도 유망한 임상 파이프라인을 확보하게 됐다.

메디컬투데이 김동주 기자(ed30109@mdtoday.co.kr)

[ⓒ 메디컬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비엘팜텍, 바이오벤처 ‘멜라니스’ 인수…“신약개발 확장”
지더블유바이텍, 엔파티클에 지분 투자… 유전자 치료제 공동사업 협약
제약바이오협, 융복합 치료제 개발 지원 ‘디지털헬스위원회’ 설치
랩지노믹스, 통풍치료제 ‘알로푸리놀’ 적합도 확인하는 신규 유전자 검사법 특허 취득
쎌바이오텍, 한국산 유산균 ‘CBT-BR3’ 유럽 특허 취득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