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기한의원 안산점 리뉴얼 오픈

병원뉴스 / 김준수 기자 / 2022-01-20 10:00:00
▲ 정혜진 원장 (사진=생기한의원 제공)

 

[메디컬투데이=김준수 기자] 생기한의원 안산점이 환자들에게 더 나은 진료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리뉴얼 오픈한다고 20일 밝혔다.

생기한의원 안산점은 아토피, 사마귀, 곤지름 등 피부질환을 전문적으로 진료한다. 아울러 한포진, 건선, 습진, 두드러기, 지루성 피부염, 화폐상습진 등 피부에서 나타날 수 있는 다양한 질환들을 살피고 있다.

아울러 이번 리뉴얼을 통해 프라이빗한 공간을 구축해 환자들이 편안히 치료를 받을 수 있도록 치료실을 설계했다. 특히 평소 따뜻하고 세심한 진료 스타일을 추구하는 만큼, 환자가 편안한 마음으로 진료 받을 수 있는 환경을 구축했다.

정혜진 대표원장은 “난치성 피부질환 치료를 위해 1:1 개인별 맞춤 진료를 진행하는 것은 물론, 내원하는 환자들의 건강한 피부를 위해 노력할 것”이라면서 “앞으로 따뜻하고 섬세한, 환자의 마음을 포용해주는 한의사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메디컬투데이 김준수 기자(junsoo@mdtoday.co.kr)

[ⓒ 메디컬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더존한방병원, 공식 캐릭터 ‘그라노’ 론칭
서울대병원, AI 임상시험센터 개소식 개최
칠곡경북대병원 최규석 교수 연구팀, 암정복추진연구개발사업 선정
건양대병원 윤세희 교수, 자가포식 유동 촉진 통한 신장병 완화 연구 나선다
경희지키미한의원 위례점 23일 개원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