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엑스, 젤네일 브랜드 ‘젤라또팩토리’ 인수

레저ㆍ스포츠 / 남연희 / 2020-11-24 08:54:44
▲브랜드엑스코퍼레이션 CI-젤라또랩 CI (사진=브랜드엑스코퍼레이션 제공)

미디어커머스 기업 1호 상장사 브랜드엑스코퍼레이션은 젤네일 브랜드 젤라또팩토리를 운영하는 젤라또랩을 인수했다고 20일 밝혔다.

브랜드엑스는 이번 젤라또랩 인수로 기존의 패션, 리빙, 헬스 영역에서 뷰티까지 사업 포트폴리오를 다각화할 수 있게 됐으며, ‘토털 라이프 스타일’ 기업으로서의 입지를 한층 견고히 하게 됐다.

젤라또랩은 티몬의 사내 벤처로 출발해 2017년 11월에 분사한 기업이다. 네일 트렌드 정보를 수집해 디자인한 제품을 판매하는 젤라또팩토리 외에도 전국 1만1000여개 네일샵과 제휴한 네일아트 검색 플랫폼 ‘젤라또’를 운영 중이다.

지난해 매출액은 약 174억원으로 창업 후 2년 동안 평균 462% 매출 성장을 기록했다.

브랜드엑스는 젤라또랩 인수 후 내부 R&D 및 마케팅조직과 긴밀하게 협업해 업계 선두권으로 도약할 수 있는 계기를 마련하겠다는 계획이다.

브랜드엑스코퍼레이션 강민준 대표는 “두 회사의 마케팅과 커머스 노하우가 접목되어 다양한 신사업 및 글로벌 시장 진출의 모멘텀을 만들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젤라또팩토리를 업계 대표 브랜드로 성장시키고 브랜드엑스와의 시너지를 최대한 끌어낼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메디컬투데이 남연희 (ralph0407@mdtoday.co.kr)

[ⓒ 메디컬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워킹머신, 칼로리 표시 정확성 실제 운동량과 달라"
안다르, 4분기 영업익 31억…전분기 比 172%↑
전동킥보드, 내구성‧배터리 안전성 적합…완충 상태 주행거리 최대 2배 차이
집콕 늘자 홈트레이닝 쑥…2년 새 안전사고도 38% ↑
헬스장ㆍ골프연습장에도 ‘가격 표시제’ 도입…가격 공개 의무화

SNS